Skip to content

상세 정보

취업 인터뷰

“비전공자에게 좋은 선례가 되자 생각했는데, 결국 해냈습니다”
커넥to 수강생 차O림 님

네카라쿠배 스쿨 1기 수강생 차O림님
  • ‘커넥to, 전공자라 가능한 거 아닐까?’ 묻는 분들이 많으실 텐데요. 6개월 동안 강도 높은 수업이 진행되는 커넥to를 거쳐, 당당히 네이버에 합격한 수강생이 있습니다. 비전공자로서 후발주자에게 멋진 선례가 되고 싶었다던 차O림 님 입니다. 부족한 컴퓨터 전공 지식을 채운 공부법, 비전공자 개발자에게 전하는 한마디까지. 아래에서 만나보세요.

안녕하세요.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커넥to 비전공자 수강생 차유림입니다. 커넥to를 수강하기 이전에는 웹디자이너, 퍼블리셔로 일한 경험이 있습니다.

커넥to 이전에는 어떤 삶을 살아오셨나요?

대학에서는 컴퓨터공학을 전공하지는 않았지만, 환경공학을 전공하면서 기초 필수과목으로 C+을 배웠어요. 첫 프로그래밍 언어가 C+여서 그런지, 프로그래밍이 어렵게만 느껴졌죠. 그러다 환경공학 전공 수업에서 기상데이터를 분석해 시각화하게 되었는데요. 제가 짠 코드가 화면에 그려지는 게 재밌더라고요. 이거다! 싶었죠. 이후에는 웹디자인 쪽으로도 관심을 갖게 되어서 국비지원 교육으로 웹디자인을 배워서 교육 수료 후에는 퍼블리셔로 일했습니다.

웹디자이너, 퍼블리셔로 일하다 커넥to를 지원한 이유가 있나요?

사수가 없어서 제대로 일하고 있는 건지 확신이 없었어요. 무엇보다 현업에서는 어떻게 하고 있는지 궁금했죠. 내가 짠 코드의 가독성이 좋은지, 더 좋은 방법은 없는지를 배우고 싶었습니다. 리액트를 하면서는 상태관리나 테스팅 같은 부분도 제 코드에 적용해보고 싶은 니즈가 생겼습니다. 그래서 자바스크립트, 리액트를 독학하다 커넥to에 지원했습니다.

커넥to, 첫 수업날이 아직도 생생해요

커넥to 수강 첫 날, 어떤 마음이었나요?

처음 선발됐을 때는 기쁘고, 떨리고, 기대됐습니다. 수강 첫 날 학원에서 노트를 주셨는데 그 노트에 “취업하는 날까지 내가 지켜낼 단 한 가지” 를 적는 칸이 있었는데요. 저는 “선발 과정에서의 간절함을 잊지 말고, 소중한 기회임을 기억하고, 꿈에 대한 열정을 유지하기!” 라고 적었습니다.

부정적인 생각이 들거나, 힘들고 지칠 때마다 보면서 다시 마음을 다졌어요. 지금은 과정이 끝나가서 아쉽기도 하고, 짧은 시간에 많이 배우고 성장했구나 생각도 들어요. 하지만 이게 끝이 아니라 이제부터 시작이니까, 앞으로도 계속 파이팅 하자라고 생각하고 있어요.

커넥to 수강생 차O림 님의 노트

커넥to 수강 전과 후, 가장 크게 변화한 것은 무엇인가요?

다른 개발자 동료들과 성능, 가독성, 유지보수성을 고려한 코드에 대해 깊이 있는 대화를 나눌 수 있게 된 점입니다. 수강 전에는 단순히 프로그램이 동작하도록 하는 것, 화면을 잘 그려내는 것에 초점을 맞췄다면, 수강 후에는 왜 이 라이브러리를 썼는지, 성능 면에서 이슈는 없는지를 고려하면서 코드를 작성하게 되었습니다. 깊이 있게 생각할 수 있게 되었다는 점이 다른 것 같아요.

​비전공자로서 부족할 수 있는 지식은 어떻게 채웠나요?

프론트엔드 개발자로서 필요한 지식은 수업 이외에도, 커넥to에서 지원해주신 책과 온라인 강의를 통해 차근차근 채웠습니다. 동기들과 스터디도 진행했는데요. 부족했던 기초 CS 지식들, 이를테면 네트워크, 성능 최적화부터 공부했습니다. 커넥to에선 공부하고 싶은 마음만 있으면 뭐든지 다 할 수 있게 제공해주셨어요.

네카라쿠배 스쿨 1기 수강생 윤O은님

커넥to에서 수강 중인 차O림 님


네이버 합격, “해냈다!” 싶었어요

네이버에 합격한 소감을 들려주세요. 본인이 생각하는 합격의 비결이 있을까요?

‘해냈다!’ 싶었어요. 안도감과 행복감을 느꼈죠. 한편으로는 이제부터 진짜 시작이라는 생각도 들어요. 훌륭한 개발자분들과 함께 성장할 날들이 많이 기대됩니다. 합격의 요인은 조심스레 짐작해보자면, 바텀업 방식으로 기초를 탄탄히 다진 점, 커넥to에서 프로젝트를 통해 실습하면서 배운 것을 잘 적용했던 점이 아닐까 생각해요.

커넥to의 커리어 코칭은 어땠나요?

커넥to에는 훌륭한 강사님들 이외에도 커리어 매니저님이 계신데요. 이력서, 자기소개서 첨삭부터 모의 면접 피드백까지 많은 도움을 주셨어요. 서류에서는 같은 경험이더라도 어떤 포인트를 강조하면 더 잘 읽힐지 방향성을 잡는 데 많은 도움이 됐던 것 같아요.

인성면접은 스스로가 어떤 사람인지에 대해서 잘 알고 있는지, 개발자로써 어느 정도의 열정을 가지고 있는지 보여주는 것이 중요했습니다. 기술면접을 준비한 시간은 이번 취업을 넘어서 개발자로 일하는 데에도 큰 도움이 될 것 같아요. 여러 차례 모의 면접을 진행했고, 피드백을 통해 어떤 답변이 좋았고 어떤 부분이 부족했는지 알려주셔서 도움이 되었습니다.

취업은 배우는 것과는 또 다른 문제라고 생각하는데요, 이 과정에서 굉장히 스트레스를 받았는데 “잘 해낼 수 있다”고 멘탈 관리에도 도움을 주셔서 잘 견뎌낸 것 같습니다.

비전공자라 하더라도 제대로 공부한다면 ‘네카라쿠배 합격’ 가능해요

마지막으로, 개발자를 꿈꾸는 비전공자에게 한마디 부탁드립니다.

“빨리 가는 유일한 방법은 제대로 가는 것이다.”
- 로버트 마틴(『클린코드』 저자)

전공자들이 공부한 것만큼 배울 부분도 많고, 언제 따라잡나 싶어서 비전공자라면 조바심이 들 수도 있는데요. 정말로 하고 싶은 마음이 있다면 도전해보라고 말씀드리고 싶어요. 제가 직접 경험해보니 『클린코드』, 『클린 아키텍처』를 쓴 로버트 마틴이 한 말처럼, 어렵더라도 하나라도 제대로 내것으로 만드는 게 중요하더라구요. 그날그날 공부한 것을 충실히 이해하는 시간을 갖기를 추천합니다.그리고 이곳, 커넥to에서라면 분명히 해내실 수 있을 거예요. (웃음)

제로베이스 유튜브에서 인터뷰 영상을 확인해보세요.

패스트캠퍼스에서 6년간의 교육 경험을 통해 만든
‘네카라쿠배 스쿨’이 '커넥to'로 변경되었습니다.

추천 컨텐츠